8월, 2014의 게시물 표시

...

이미지

"뉴스는 급성장하는 유망 산업"

이미지
마크 앤더슨(MARC ANDREESSEN), 이라고 최초의 웹브라우저를 만든 실리콘 벨리 최대의 벤처투자가이자 미디어전략가가 자신의 트위터에 올린 글을 하나로 묶은 '뉴스 산업의 미래'라는 글이 있습니다.2월에 올라온 글인데, 최근에 화제가 되었던 뉴욕타임스의 혁신보고서보다 훨씬 간결하면서 더 핵심적인 내용을 담고 있다고 봅니다.성공적인 디지털 매체의 사례나 극복해야할 문제점 등에선 미국의 상황을 중심으로 얘기하고 있어 우리와는 조금 거리가 있긴 합니다만 주의깊게 생각해볼만 합니다.

이 글은 쿠키뉴스 조현우 기자가 옮겨 요약한 글에 원문의 내용을 좀 더 풀어 넣었습니다. 원문은 http://a16z.com/2014/02/25/future-of-news-business/ 에 있습니다.

필자는 향후 20년 뉴스 산업의 미래에 대해 그 누구보다 긍정적. 현재보다 10배에서 100배까지 성장한 저널리즘 시장을 보게 될 것이다. 이것이 내 생각의 출발점이다. 내가 왜 이렇게 생각하는지, 또 어떻게 이걸 이룰 수 있는지 정리했다.

1. 저널리즘이 변했음 

1) 지난 몇년간 저널리즘에 흥미로운 변화가 있었음 
2) 그 대표적인게 수정. 인쇄매체의 경우 뉴스를 수정한다는건 상당히 큰 일이었음. 
3) 그러나 이제는 최상급의 신문이나 잡지들도 온라인 상으로 뉴스를 수시로 수정하고 있음.
4) 이러한 변화에 대해서는 두가지 시각이 있을 수 있음. 
5) 긍정적인 시각: 뉴스를 지속적으로 수정할 수 있게 되면서 잘못된 뉴스가 점점 사라지게 되고 전반적인 뉴스의 정확성이 올라감 
6) 부정적인 시각: 언제든 수정할 수 있다는 생각에 최초 보도의 질이 떨어지게 됨  7)  우리는 진실은 이미 결정된 것인지 아니면 가능성을 높여가는 것인지 하는 영역에 온 것임. 즉 여기 진실이 있으니 믿든지 말든지 하라는 시대에서, 여기 진실이 있는데 앞으로도 계속 업데이트될꺼라는 시대로 옮겨가는 것. 
8) 인쇄 저널리즘은 점점 블로그와 위키피디아의 특성을 받아들이고 있음. 그 자존심 쩌는 '쩌…